과학기술상
HOME>과학기술상>수상자소개

한국도레이 과학기술상

한국의 화학 및 재료 관련 연구, 기술 개발 및 학문 발전에 크게 공헌한 과학자 및 공학자를 선발, 포상하여 과학기술인으로서 긍지를 높이고, 사기진작에 기여하여 과학기술발전에 이바지합니다.

수상자 소개

  • 기초분야
      조민행 교수는 빛과 물질의 상호작용에 대한 이론 및 실험적 연구를 통해 극초단 분광학, 결맞음 다차원 분광학 및 분자 이미징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주목받았으며, 생체분자 구조 및 동력학을 규명하는 분자과학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룩하였다.

      그동안 연구해 온 다차원 분광학, 양자얽힘 현상을 이용한 양자분광학, 광열현상을 이용한 분자이미징, 간섭산란 현상을 이용한 이미징 등의 연구성과는 이미 세계적인 수준에 도달하여 후속 연구를 선도하고 있다.

      최근에는 IBS 분자분광학 및 동력학 연구단의 활동에서 매우 작은 분자를 실시간으로 관찰 가능한 실험 도구를 새롭게 개발해 적외선과 가시광선을 접목하여 세포 내부의 특정 화학 물질들의 이미징이 가능함을 증명하였고, 나노미터 크기의 단백질 분자 하나의 독립적인 움직임을 포착하는 간섭산란 현미경 방법을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 응용분야
      박수영 교수는 유기전자 재료 및 광기능 재료 분야에서 전기전도성, 광물리 및 광화학에 대한 기초이론을 정립하고, 분자 설계를 통한 합성을 구현하여 혁신적 광전자 소재 개발의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룩하였다.

      특히 광전자적 특성 발현에 대한 이론 확립과 신개념 물질을 설계 합성하고, 고성능 소자 구현에 대한 혁신적인 연구성과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으며, 분자성 물질의 고체 상태 형광 특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독창적인 이론 AIEE(Aggregation-Induced Enhanced Emission) 및 고유 물질을 세계 최초로 발표해 관련 분야의 연구의 수준을 향상시켰다.

      또한, 분자 물질 간의 에너지 전이를 완전히 봉쇄하는 방안과 기능분자 설계방법, 분자 물질의 초분자적 결정의 결합과 형광 특성 제어원리를 학계 최초로 발표하여 광물리의 화학적 기초이론 및 응용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였다.